포토뉴스 상세보기 : 포토뉴스 상세보기로 게시물 제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목 농어촌公, 버려지는 물 활용해 가뭄극복에 총력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4.jpg:1494926300062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4.jpg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5.jpg:1494926301531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5.jpg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3.jpg:1494926302078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3.jpg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2.jpg:1494926302593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2.jpg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1.jpg:1494926303250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1.jpg 강원지역 CEO 소통경영 현장방문 손곡저수.jpg:1494926303781_AC15C6D0C9C0C5ED CEO C18CD1B5ACBDC601 D604C7A5BC29BB38 C190ACE1C800C218.jpg
포토뉴스 상세보기 : 포토뉴스 상세보기로 등록인, 부서명, 등록일, 조회수, 관련사업, 키워드, 촬영자, 촬영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등록인 김자성 부서명 홍보실
등록일 2017-05-16 18:18:20.0 조회수 32
관련사업 전략경영 키워드 용수공급
촬영자 김자성 촬영일 2017-05-15
2017-05-15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정승)는 16일 올해 강수량이 평년대비 60% 수준임에도 공사보유 저수지의 저수율이 평년대비 90% 수준까지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전국 평균 저수율은 양호한 편이나 경기·강원 남부, 충남 서해안 등 일부 지역 저수율이 50%이하에 머물러 있어, 영농급수에 어려움이 예상된다. 공사는 이들 가뭄지역을 중심으로 인근 소하천(지류지천), 지하수 관정 하상 굴착,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 등을 통해 추가 용수를 확보하여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정승 사장도 지난주 충남에 이어 강원도 등 가뭄지역을 찾아 수자원확보 현황 점검과 현장 지휘에 직접 나섰다. 정승 사장은 “영농기에 농업인의 영농에 지장이 없도록 농어촌용수 확보에 전력을 다하겠다”며 “가뭄 해소를 위해 필요한 가용인력과 추가 예산도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농어촌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기후변화로 인해 국지적 가뭄은 일상화되고 있다”며, “농어촌공간의 다양한 수자원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역 소하천(지류지천), 지하수 등을 활용한 물순환시스템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농어촌공사는 비홍수기에 지역의 소하천(지류지천)을 통해 버려지는 물의 재활용, 농촌용수가 남는 곳과 부족한 곳을 연결하는 용수이용 체계의 개선, 중요시설에 계측기와 제어장치를 통한 과학적 물관리에 중점을 두고 국지성 가뭄에 대비하고 있다. 우리나라 연간수자원 총량 1,323억톤이며 이중 29%에 해당하는 388억톤이 바다로 빠져나가고, 대기로 증발하는 등 실제 사용량은 28%인 372억톤으로 추정되고 있다. 기후변화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서는 버려지는 물의 재활용, 지역간 수급불균형 해소를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