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등록인 장동림
등록일 2018-07-02 조회수 9
제목 농어촌公, 태풍, 집중호우 등 대응위해 전국 3,311명 비상근무
관련사업 기후변화 관련
게제일 2018-07-02
농어촌, 태풍, 집중호우 등 대응위해 전국 3,311명 비상근무
본사 재난안전종합상황실 및 호우지역에 비상 근무인원 추가 배치
시설물 정밀 안전점검 및 긴급조치위해 안전점검반도 비상대기
최규성 사장 등 경영진 전국 집중호우 현장 방문, 대비현황 점검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는 집중호우와 제7호 태풍 쁘라삐룬의 영향에 대응해 비상 대비와 피해 상황 점검을 위해 전국 3,311명이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전국 각 지역의 피해여부를 점검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공사는 집중호우로 인한 농경지 피해 등을 예방하기 위해 전국 426개 배수장을 가동하는 한편, 전국 주요 저수지와 방조제 51개소에서 홍수조절용 방류를 실시하고 있다.
최규성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은 시우량 30mm를 보인 충남 보령 등 전국 집중호우 현장을 방문, 농경지 침수 등 피해여부과 시설물 안전 관리현황도 점검하고 있다.
공사가 진행중인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집중 호우 이후, 지반약화로 인해 절·성토구간이나 급경사지와 같이 토사가 무너질 위험이 있는 곳에 방수포 설치 등 사전조치를 취하고 있다.
아울러, 공사는 태풍 예비 특보 시 재난안전종합상황실을 가동해 전국의 기상과 재해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하고 대책을 지휘한다. 기술안전사업단의 시설물점검 119센터도 비상대기 조치해 언제 발생할지 모르는 대형 사고에도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
최규성 사장은 최근 장마로 인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 지반이 약해진 상태에서 태풍으로 또 다른 피해를 입지 않도록 대비태세에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저수지 하류 주민들의 인명과 재산에도 피해가 없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올 여름, 농촌과 하나되는 낭만농촌 페스티벌!
다음글 농어촌公, 일하는 방식 혁신 대통령상 수상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