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등록인 장동림
등록일 2019-03-07 조회수 24
제목 농어촌公 김인식 신임사장,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사업 현황 및 현장 안전
관련사업 기타사업
게제일 2019-03-07
농어촌김인식 신임사장,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사업 현황 및 현장 안전 점검
김인식 사장깨끗한 수질 확보해 농업·농촌이 생명산업으로 나아가는 토대 마련할 것
용인 기흥저수지에 민관참여형 생태복원 추진생활용수 수준의 수질 개선에 노력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신임사장은 7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기흥저수지를 방문,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사업 및 현장 안전을 점검했다.
이날 김인식 사장은 수질개선을 위한 습지 및 녹지조성, 어도(물고기 이동통로), 주민 쉼터 등 예정구간을 꼼꼼히 둘러보고 현장 근무자와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김 사장은 깨끗한 수질을 충분히 확보하는 것은 국민이 믿을 수 있는 먹거리 생산을 위해서 중요하다, “아울러 수질개선을 통해 농촌 공간의 어메니티를 보존함으로써 우리 농업·농촌이 생명산업으로 발전하는 토대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건설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사업 시작부터 마무리 단계까지 현장 근로자의 안전과 복지에도 좀 더 세심하게 관리해 줄 것을 주문했다.
기흥저수지는 1964년 준공된 농업용 저수지다. 이후 저수지 상류부가 도시화되면서, 주민들의 쉼터로서 수변공간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이에 공사는 지역 국회의원, 지자체, 주민 등 민관이 협력하여 수질을 비롯한 주변 환경개선활동을 진행하는 민관 참여형 생태복원을 추진 중에 있다.
특히, 작년 11월에기흥저수지 수질개선사업에 착공, 인공습지 및 녹지 등 친수공간 조성, 어도신설, 준설 등을 통해 오는 2021년까지 기흥저수지 수질을 생활용수 수준(호소수준 등급)으로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신임 김인식 사장은 40여 년간 농어촌 분야에만 종사한 전문가로 지난 4일 취임 후, 농업인 나아가 국민의 관점에서 기존 사업 기능과 역할을 재정립하겠다는 의지를 밝힌바 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농어촌公, 전국 중요건설사업 현장 173개소 안전점검
다음글 농어촌公, 청렴문화 확산과 깨끗한 조직문화 만들기 적극 나서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