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배려·봉사. 한국농어촌공사가 세계인과 함께 이루고자 하는 정신입니다.
상세
등록인 안윤경
등록일 2021-10-07 조회수 3
제목 근로자 사망사고율 낮은 건설사, 농어촌공사 사업수주 유리해진다
관련사업 대외홍보
게재일 2021-10-07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건설공사 낙찰자 선정 과정에서 사고사망만인율(상시근로자 1만 명당 사고사망자 수 비율)이 낮은 건설사에 부여하는 가점 한도를 확대 적용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제도개선은 근로자 사망 등 중대재해의 예방에 힘써온 건설사에 대한 우대를 강화하여 재해를 예방하고 사고율을 낮추기 위한 조치다.
이를 위해 입찰참가자격 사전심사 세부기준시설공사 적격심사 세부기준의 신인도 평가기준을 개정해 오는 12일 시행된다.
개정안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사고사망만인율의 가중평균이 업종 평균 이하일 경우 등급별로 0.2~1점으로 부여하던 가점을 0.4~2점으로 상향한다.
또한 낙찰된 건설사와 계약 체결 시에는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조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내용의 안전시공 이행서약서를 제출받아, 현장의 안전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해당 내용이 적용된 공사입찰특별유의서개정안 역시 12 시행된다.
 
이번에 개정된 기준들은 한국농어촌공사 누리집(www.ekr.or.kr) 입찰정보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인식 사장은 이번 제도개선을 통해 평소 근로자의 안전과 생명 보호에 힘써온 건설사가 공사 수주에 유리해질 것이라며 한국농어촌공사는 ESG경영의 중점 분야인 안전의 가치를 최우선으로 실현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농어촌공사 2021년 인재개발 우수공공기관 인증 받아
다음글 농촌공간계획 참신한 아이디어, 온라인으로 만나요
   담당부서   :  홍보실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