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등록인 장동림
등록일 2019-03-04 조회수 524
제목 한국농어촌공사 제 10대 김인식 사장 취임
관련사업 전략경영
게제일 2019-03-04
한국농어촌공사 제 10대 김인식 사장 취임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현장 중심 경영체계 구축에 최선
필수자원인 식량과 물을 보호하고 우리 농어촌을 보다나은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국민의 관점에서 기존사업 재정립할 터
농어촌과 건설현장 등 안전 수준 강화, 사회적 약자와의 성과 공유, 인권경영 등 통해 농어촌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신임 사장이 4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인 나아가 국민의 관점에서 기존사업 재정립 현장 중심 경영체계 구축 및 사회적 가치 실현 기초가 튼튼한 기업구조로의 개선을 주요 경영방침으로 제시했다.
김사장은우리 농어촌은 고령화와 마을공동화, 기후변화 등 어려운 환경에 놓여 있다. 반면에 생명산업이자 새로운 일자리를 만드는 미래산업으로서 그 가치와 발전가능성이 주목받고 있다.”, “위기와 기회가 교차하는 이 때, 현장 고객 중심의 경영체계를 구축해 농어촌의 기회를 살리는 한편 농어업인 나아가 국민께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특히, 기초적이고 필수적인 국민의 먹거리 생산기반과 수자원관리, 어촌 공간 조성 등을 수행하는 기관인 만큼, 국민의 관점에서 기존 사업을 재정립하겠다는 목표를 강조했다.
농업인의 경영의지에 따라 양한 고소득 작물을 재배할 수 있도록 복합영농기반을 조성하고, 믿을 수 있는 친환경 농산물 생산을 지원하기 위해 수질개선과 과학적 물관리 수준을 높여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청년농 육성, 기존 농업인의 경영 안정화 지원, 고령농의 소득안전망 확충 등 기존사업의 역할과 기능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사업추진 과정에서 정책고객이 폭넓게 참여하도록 업무 시스템을 개선하고, 지역민에게 필요한 사업 발굴을 위해 지방조직 기능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소규모 건설현장 점검, 재난 시에도 철저한 안전관리를 통해 현장 근로자와 주민이 안전한 농어촌을 만든다는 의지를 보였다.
이 외에도 중소기업, 사회적 기업과의 기술협력을 확대하는 한편 갑질문화 근절, 소외계층에 대한 배려 등 인권경영에도 적극 동참하는 등 사업 추진 과정에서도 농어촌의 사회적 가치가 실현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임 김인식 사장은 한국낙농육우협회 전무, 전국농민단체협의회 사무총장을 거쳐 대통령비서실 농어촌비서관, 농촌진흥청장, 경상대 교수 등을 역임했다.
그동안, 낙농자조금 정착을 통한 농축산자조금 제도 기반 마련, 한국마사회 및 축산물 가공업무의 농림부 환원, 농업인의 날 제정 등 굵직한 농어업 현안해결에 앞장서며 지역과 농어촌 발전에 필요한 전문성과 다양한 경험을 두루 갖췄다는 게 대외적인 평가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농어촌公, 김인식 사장 “통수식은 물길을 열어 국민의 안전한 먹거리
다음글 농어촌公, 입사1~2년차 대상 실무역량 강화 교육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