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등록인 안윤경
등록일 2020-03-25 조회수 15
제목 농어촌公, 코로나19 위기 극복위해 임원진 급여 30% 반납
관련사업 대외협력
게재일 2020-03-25
농어촌, 코로나19 위기 극복위해 임원진 급여 30% 반납
 
코로나19 극복 및 고통 분담 동참 위해 급여 일부 반납, 성금 모금 실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상임이사 및 부서장급 이상 임원은 급여 일부를 반납하고, 일반직원은 자발적 성금 모금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고통분담에 동참한다고 25일 밝혔다.
김인식 사장을 비롯한 특정직을 포함한 임원급 10명은 4개월간 월 급여의 30%, 부서장급 130여명은 일정범위 내에서 임금을 반납한다. 또한 일반직원들은 3월 중순부터 코로나19 성금모금을 진행 중이다.
모아진 기부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지역경제 및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김인식 사장은위기 상황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모아 코로나19극복을 위해 범정부적 노력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경상북도에 일천만원을 기부하고, 공사 소유 부동산 임대료 30%를 감면했으며 농어촌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도시락 배달과 김치나누기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농어촌公, 김치 2천kg 나누며 코로나19 극복에 동참
다음글 코로나19 극복에 노동조합도 나섰다

페이지(업무) 담당자 정보

만족도 조사(평가)
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